대구 자가격리 코로나19 경증 환자 49명, 청주·충주의료원에 온다
상태바
대구 자가격리 코로나19 경증 환자 49명, 청주·충주의료원에 온다
  • 계희수 기자
  • 승인 2020.03.02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2) 내 49명 이송...두 의료원 병상 확보율 98%
충주의 7번째 확진자의 친구 남편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방역당국이 역사조사에 들어갔다. ⓒ오마이뉴스 김대균
청주의료원 전경 ⓒ오마이뉴스 김대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해 병상 포화 상태를 맞은 대구 지역 경증 환자 49명이 충북의 국가 감염병 지정병원으로 이송된다.

2일 충북도에 따르면 이들은 자택에서 자가격리 중인 경증 환자다.

오늘 중에 37명은 충주의료원으로, 12명은 청주의료원으로 옮겨질 예정이다.

두 의료원의 코로나19 병상 확보율은 이날 기준 98%이다.

입원 환자 전원 조치 중인 청주의료원은 400병상 중 398병상, 충주의료원은 292병상 중 282병상을 확보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