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픈 친구 위해 사랑을 모으다
상태바
아픈 친구 위해 사랑을 모으다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8.04.23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천초, 학생 및 교직원, 투병 중인 친구위해 모금액 전달

뇌종양을 앓고 있는 친구를 위해 전교생과 교직원이 모금활동을 펼쳐 치료비에 도움을 준 일이 있어 훈훈함을 주고 있다.

진천군 한천초등학교(학교장 서강석) 전교생과 교직원은 뇌종양으로 투병중인 친구를 위해 최근 사랑을 모았다.

4학년에 재학 중인 한 모 양은 올 3월초 악성뇌종양 수술을 받게 되었다. 완치를 위해 수술 이후 항암치료 등 지속적인 치료가 필요하지만 가정형편이 넉넉하지 않았다. 이 사정을 알게 된 한천초 학생들은 지난 3월 29일 전교어린이회를 개최, 도울 수 있는 방법을 논의하고 모금활동을 펼쳤다. 전교생은 113만7250원을 모았고 교사들도 이에 뜻을 같이했다. 지난 4월 20일 모금 활동을 주관한 이선호 어린이는 193만7250원을 한 모 양 부모님께 전달했다. 

이선호 어린이는 “우리들의 작은 정성이 모여 아픈 후배에게 큰 힘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 서강석 교장은 “한천초 학생들의 자발적인 모금활동과 이를 지원해주신 학부모님들의 격려에 모두가 함께 행복한 한천교육의 따뜻한 동행이 되고 있다”고 학생들과 학부모님들께 고마움을 표현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