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공무원 전체·공무원의 직계존비속·군의원 부동산 투기 조사
상태바
영동군, 공무원 전체·공무원의 직계존비속·군의원 부동산 투기 조사
  • 최현주 기자
  • 승인 2021.04.09 1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군청 전경(영동군 제공)
영동군청 전경(영동군 제공)

 

영동군은 9일 소속 공무원 756명과 공무원의 직계존비속, 군의원 8명 전체를 대상으로 부동산 투기 여부 전수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대상 사업지는 레인보우 힐링관광지와 한국수자원자력(주)에서 하는 양수발전소 건립사업 2곳이다. 이곳은 지난달 22일 충북도가 발표한 부동산 투기 조사대상 사업지에 포함되지 않았으나 군은 지역사회 공직자에 대한 투기 의혹 해소를 위해 조사대상지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영동군에 따르면 조사단은 부군수를 단장으로 3개 반 15명으로 구성, 조사단은 오는 14일까지 공직자를 대상으로 개인정보 이용 수집동의서를 제출받아 위법행위 의심자를 가려낼 계획이다. 조사의 실효성 제고를 위해 자진신고 기간과 군 홈페이지에는 익명신고센터를 운영한다. 이번 조사는 5월 말 마무리될 예정이다.

이선호 부군수는 “의혹을 불식시키고 행정 신뢰도와 청렴도를 높이기 위해 전수조사를 실시하게 됐다”며 “결과에 따라 혐의자에 대해 엄중 조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