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초중고 신입생에 입학축하금 2억5천만원어치 지급
상태바
영동군 초중고 신입생에 입학축하금 2억5천만원어치 지급
  • 계희수 기자
  • 승인 2020.06.15 1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군은 지역 내 초·중·고 입학생 732명에게 입학 축하금 총 2억 5천660만 원을 지급했다고 15일 밝혔다.

학년별로는 △초등학교 182명 3천640만원(1인 20만원) △중학교 274명 8천220만원(1인 30만원), 고등학교 276명 1억3천800만원(1인 50만원)이다.

영동군은 인구를 늘리기 위해 지난해부터 지역 내 초·중·고 입학생에게 축하금을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수혜자 확대를 위해 기준도 완화했다.

그간 부모와 자녀 모두가 영동에 주민등록을 둬야 했지만, 부모의 경우 둘 중 하나만 주민등록을 하면 되는 것으로 조건을 바뀌었다.

영동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올해는 지급 시기가 작년보다 2개월가량 늦어졌다"며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자 지속해서 지원 신청을 받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