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n 충북인뉴스 페이스북&트위터 친구가 되어주세요.
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교실에 들어오지 않는다는 이유로...훈육인가 학대인가


교실에 들어오지 않는 다는 이유로 자폐학생을 두 시간 동안 땡볕에 방치한 청주 A특수학교.
지적 장애 1급을 가진 또 다른 장애학생은 시멘트 바닥에 등을 쓸려 살갗이 찢어졌습니다.


우혜민 기자  woo8399@naver.com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혜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