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재형 전 부의장 차기 전국은행연합회장 유력
상태바
홍재형 전 부의장 차기 전국은행연합회장 유력
  • 권혁상 기자
  • 승인 2017.10.26 0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재형 전 국회부의장이 사단법인 전국은행연합회 회장 후보로 부각되고 있다. 경제부총리와 3선 의원 출신인 홍 전 부의장은 한국수출입은행장(1 990~1991), 외환은행장(1991~1993) 등 국책은행장을 맡았던 경험도 있어 선임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국은행연합회는 26일 강원도 평창에서 정기이사회를 열고 차기 회장 선출에 대해 논의한다. 최종적으로 11월에 열리는 총회에서 차기 회장을 선출한다.

홍 전 부의장은 관세청장(1988~1990) 재무부장관(1993~1994)과 초대 경제부총리 겸 재정경제원장관(1994~1995)을 역임한 대표적인 경제 전문 관료다.  특히 경제부총리 재직시 김영삼 전 대통령을 설득해 금융실명제를 전격 실시한 성과를 남기기도 했다.

 2000년부터 2012년까지 청주 상당구에서 3선 국회의원으로 당선됐고 2010년에는 국회부의장을 역임 했다. 지난 1월에는 더불어민주당 선거관리위원장을 맡아 문재인정부 출범에 일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