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 못자리 설치, 볍씨 소독 관리지도
상태바
진천군 못자리 설치, 볍씨 소독 관리지도
  • 김남균 기자
  • 승인 2021.04.20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천군 농업기술센터(소장 서정배)는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오는 5월 14일까지 못자리 관리 중점지도에 나선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지도는 관내 7개 전 읍‧면을 대상으로 군 기술보급과 14명으로 지도반을 구성해 실시한다.

지도반은 농가를 방문해 △키다리병 등 종자소독 △적기 못자리 설치 △우량‧건전모 생산 못자리관리 등을 지도하게 된다.

못자리관리에 앞서 올바른 종자소독이 중요한데 온탕침법의 경우 종자를 그물망에 담아 10분간 60℃의 물에 담가 소독 후 찬물에 식혀주면 된다.

약제소독은 30℃의 물에 소독약제를 넣고 종자를 48시간동안 소독하는 방법으로 앞의 2가지 방법을 병행하면 키다리병의 방제율을 90% 이상 높일 수 있다.

종자소독 후 육묘상자당 150g이하로 파종량을 준수하면 들뜬묘, 뜸묘, 잘록병등을 예방할 수 있으며 파종 후에는 차광막과 수분공급, 온도조절을 통해 알맞은 생육조건을 조성해주면 된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건강한 육묘는 고품질 쌀 생산의 첫걸음으로 못자리 중점관리를 통해 건강한 육묘가 보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