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과일나라테마공원 100년 배나무 올해도 꽃 '활짝'
상태바
영동군 과일나라테마공원 100년 배나무 올해도 꽃 '활짝'
  • 이정원
  • 승인 2021.04.15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군 과일나라 테마공원 배꽃 모습 / 영동군
영동군 과일나라 테마공원 배꽃 모습 / 영동군
영동군 과일나라 테마공원 배꽃 모습 / 영동군

영동군에 과일나라테마공원 100년 배나무 20그루가 올해도 배꽃을 활짝 피웠다.

105~110살 정도로 추정되는 이 나무들은 신고 품종으로 수고 3~3.5m, 둘레 150~200㎝ 정도다.

일제강점기 때인 1910년경 일본인들이 재배용으로 심은 것으로 알려지고 있으며, 3대에 걸쳐 재배되던 땅(693㎡)을 지난 2008년 군이 공원부지로 쓰기 위해 매입했다.

심천면의 후지사과와 더불어 과일의 고장 영동의 위상을 더해주는 또 하나의 자랑거리이다.

100년이 넘었지만 가을이면 나무당 70~100개의 배가 생산될 만큼 건강하다. 100년의 세월이 영근 열매를 먹으면 100세까지 건강하게 장수할 수 있다는 이야기도 전해진다.

군 관계자는 “영동의 자랑거리인 이 배나무들은 전정과 병해충 방제, 시비 등 과학적 기술과 체계적 관리 하에 건강하게 자라고 있다”며, “과일의 고장 영동군의 위상 정립과 대외 이미지 향상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