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곤충산업거점단지 조성 속도
상태바
괴산군, 곤충산업거점단지 조성 속도
  • 김남균 기자
  • 승인 2021.04.13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년까지 70억원 투입, 가공시설·홍보・판매관 시설 구축
‘동애등에’ 이용 애완동물 사료 생산
괴산군은 사리면 이곡리 꿀벌랜드 일원에 2022년까지 7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연면적 1550㎡(3층) 규모로 곤충산업거점단지를 추진하고 있다. (사진 충북인뉴스 DB)
괴산군은 사리면 이곡리 꿀벌랜드 일원에 2022년까지 7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연면적 1550㎡(3층) 규모로 곤충산업거점단지를 추진하고 있다. (사진 충북인뉴스 DB)

 

충북 괴산군(군수 이차영)이 곤충산업거점단지 조성에 속도를 내고 있다.

괴산군은 사리면 이곡리 꿀벌랜드 일원에 2022년까지 7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연면적 1550㎡(3층) 규모로 곤충산업거점단지를 추진하고 있다.

곤충산업거점단지는 ‘동애등에’를 이용해 축산·양어용 및 애완동물용 사료를 생산하는 등 사료용 곤충산업화를 선도하게 된다.

이곳에는 곤충사료 가공시설과 홍보·판매관 등 곤충제품 생산·가공 및 연구지원을 위한 시설물이 들어선다.

곤충의 오일과 곤충분말을 추출해 프리미엄 애완동물 사료, 화장품 소재 등으로 활용하게 된다..

괴산군에 자리한 스마트 양식단지, 수산식품산업거점단지와 연계한 양어용 사료를 개발할 예정이다.

괴산군은 곤충산업 발전을 위해 곤충사육 농가에도 5억원을 투자해 곤충사육에 필요한 사육설비 및 장비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군은 지난해 2월에는 충북농업기술원과 곤충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지난해 8월에는 타당성 연구용역을 진행하는 등 곤충산업거점단지 조성을 위한 사전 준비를 착실히 진행해왔다.

곤충산업거점단지는 오는 5월 건축설계공모를 거쳐 10월까지 건축을 위한 실시설계를 마무리하고 바로 착공에 들어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