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청주시·증평군, 초정클러스터 관광육성사업 협약
상태바
충북도·청주시·증평군, 초정클러스터 관광육성사업 협약
  • 김남균 기자
  • 승인 2019.06.28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와 청주시, 증평군이 '세계 3대 광천수 초정클러스터 관광육성 사업' 협약을 했다.

3개 지방자치단체는 27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주관으로 열린 2019년 지역발전투자협약 시범사업 협약식을 가졌다. 협약 내용은 초정리 일대 초정광천수를 브랜드로 한 세계적 치유문화 관광지 조성을 위해 올해부터 2021년까지 3년간 참여기관별 역할 분담과 투자계획, 성과관리계획 등을 담았다.

청주시는 초정클러스터 관광육성 사업에 249억5000만원(국비 91억, 도비 27억3000만원, 시·군비 131억2000만원)을 들여 세계 3대 광천수의 명성과 초정약수의 치유적 효과를 부각해 세계적인 관광산업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청주시는 오송첨단바이오와 청주국제공항, 초정지역, 증평 좌구산 휴양림을 잇는 충북의 대표적인 치유관광 클러스터를 조성해 몸과 마음을 이츄하는 가족단위 체류형 관광 유희시설을 만들 방침이다.

이번 지역발전투자협약 시범사업은 청주시가 초정클러스터 관광육성 사업을 지역 여건에 맞게 수립하면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고 환경부와 국토교통부가 협조하는 다부처·다년도 사업을 포괄보조 형식으로 지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