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도의장 후보 장선배 의원
박문희 의원과 경선, 연철흠 원내대표
상태바
민주당 도의장 후보 장선배 의원
박문희 의원과 경선, 연철흠 원내대표
  • 권혁상 기자
  • 승인 2018.07.03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제공)

민주당 도의원들은 제11대 충북도의회 전반기 의장으로 3선의 장선배 의원(56·청주2)을 후보로 선출했다.

민주당 도의원 28명은 3일 충북도당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장 의원과 박문희 의원(64·2선·청주3)간 경선을 통해 이같이 결정했다. 이날 후보 경선은 당 원내대표 선출 방식을 준용해 후보 등록, 정견 발표, 무기명 투표 방식으로 진행됐다. 각 의원의 득표 수는 사전 합의에 따라 공개하지 않았다.

장 의원은 여야 도의원 32명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오는 5일 열릴 본회의에서 교황선출 방식 투표를 통해 의장으로 확정된다.

이날 장 의원은 후보 선출 소감에 대해 "이제부터 민주당 도의원들은 모두 한 팀이다. 과거 자유한국당과는 다르게 도의회를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당초 민주당의 의장 후보 경선 주자는 두 의원과 함께 연철흠(57·2선·청주9)·황규철(51·3선·옥천2)·김영주(44·3선·청주6)·이의영(67·2선·청주12) 의원 등 6명이었다. 하지만 4명이 잇따라 출마를 포기해 2명으로 압축됐다.

의장 후보 경선에 이어 부의장 후보는 지역안배를 감안해 황규철 의원과 심기보(56·2선·충주3) 의원을 합의 선출했다. 또한 원내대표 역시 연철흠 의원을 합의 추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