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행렬, 청주시장 선거 출마 선언
"인맥과 정치적 자산 쏟아붓겠다"
상태바
유행렬, 청주시장 선거 출마 선언
"인맥과 정치적 자산 쏟아붓겠다"
  • 권혁상 기자
  • 승인 2018.02.19 08:3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청주시장 선거 출마를 저울질해 온 유행열 청와대 정무수석실 선임행정관이 출마를 공식선언했다.

유 행정관 측은 18일 보도자료를 통해 “명절 연휴에 가족들과 상의했고, 최종적으로 출마 결심을 내렸다”며 "무엇이 저와 가족 그리고 청주시, 나아가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해 옳은 일인지 고민하다 보니 결심이 늦어졌다"고 말했다. 이어“지역 발전을 위해 제가 가진 인맥과 정치적 자산을 모두 쏟아부어 청주시를 도약시키겠다”고 약속했다.

유 행정관의 출마 선언으로 청주시장 선거 예비주자는 더불어민주당 5명, 자유한국당 2명, 바른미래당 1명, 무소속 1명으로 나타났다.

민주당 후보군으로 이광희·연철흠 도의원, 정정순 전 부지사, 한범덕 전 시장이 활동 중이다. 한국당에선 황영호 청주시의장과 천혜숙 교수가 출마를 선언했고 김양희 도의장이 출마를 준비중이다.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이 통합해 출범한 바른미래당에서는 임헌경 도의원이 출마선언했고 신언관 충북도당위원장의 도전여부가 변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종북부지사 2018-02-19 12:50:09 , IP:121.1*****
충대출신 운동권 전성시대구만요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