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선 후보 등록 첫날, 도내 후보자 대부분 '출사표'
상태바
총선 후보 등록 첫날, 도내 후보자 대부분 '출사표'
  • HCN
  • 승인 2016.03.24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13 총선 후보 등록이
오늘과 내일 이틀 동안 진행됩니다.

첫날 도내 후보자 대부분이 등록을 마치고
본선 레이스를 시작했습니다.

김택수 기잡니다.

<소제목> 총선 후보 등록 첫날, 도내 후보자 대부분 '출사표'

4.13 총선 후보 등록 첫날,

청주 상당 새누리당 정우택,
더불어민주당 한범덕 후보가
나란히 등록을 마쳤습니다.

한치의 양보 없는
치열한 경쟁을 예고한 두 사람,

어색한 분위기 속에 손을 맞잡고
페어플레이를 약속했습니다.

<현장음> "깨끗한 선거 치릅시다"

도내 나머지 선거구에서도
후보 등록이 이어졌습니다.

서원 선거구 새누리당 최현호,
더불어민주당 오제세 후보가
함께 선관위를 찾아 등록을 마쳤고,

국민의당 안창현, 정의당 오영훈 후보 역시
신청을 끝냈습니다.

흥덕 선거구에선 오전에 새누리당 송태영,
더불어민주당 도종환,

오후에 국민의당 정수창, 무소속 김준환 후보가
등록과 함께 본선의 시작을 알렸습니다.

도내 최대 격전지로 꼽히는
청원 선거구에선

새누리당 오성균, 더불어민주당 변재일,
국민의당 신언관, 민중연합당 김도경 후보가
일찌감치 등록을 마쳤습니다.

이밖에 충주 새누리당 이종배, 더민주당 윤홍락,
제천단양 새누리당 권석창, 더민주당 이후삼,
국민의당 김대부.

여기에 중부3군 새누리당 경대수, 더민주당 임해종,
국민의당 김영국 후보,

마지막으로 남부4군 새누리당 박덕흠,
더민주당 이재한 후보까지

도내 출마 후보자 대부분이 첫날 등록과 함께
본선 무대에 뛰어들었습니다.

HCN뉴스 김택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