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FTA 무효화 투쟁, 민주당 의심받고 있어”
상태바
“한미FTA 무효화 투쟁, 민주당 의심받고 있어”
  • 충북인뉴스
  • 승인 2011.12.28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범구 민주통합당 최고위원

정범구 민주통합당 최고위원(증평·진천·괴산·음성)이 26일 한·미FTA 무효화를 위해 당의 보다 강력하게 대응해줄 것을 주문했다.

최고위원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지난 성탄전야에 보신각에서 열린 한·미FTA 무효화를 위한 시민대회에 참석한 경과를 보고하며 이같이 주장했다.

정 최고위원은 “민주통합당이 한·미FTA 무효화를 위한 진정한 의지가 있는지 의심하는 분위기도 있다”면서 “오늘 오후 당 지도부를 선출하기 위한 1차 경선이 있는데 당의 최고당론인 한·미FTA 폐기문제에 대한 후보들의 입장과 소신을 밝히도록 하자”고 제안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