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n 충북인뉴스 페이스북&트위터 친구가 되어주세요.
상단여백
HOME NGO
충청권 시민사회단체, 혁신도시 재검토 규탄 성명
충북경실련 등 충청권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와 지방분권국민운동충청권협의회는 17일 성명을 내고 “지역균형발전을 부정하고 수도권 규제완화를 획책하는 이명박 정부를 규탄한다”고 밝혔다.

이 들은 “이명박 정부는 혁신도시 흠집내기를 통해 혁신도시 건설사업과 공공기관 지방 이전을 전면 재검토키로 했다가 지방이 반발하자, 혁신도시는 일부 보완하여 예정대로 추진한다고 한발 빼는 듯한 모습을 취하고 있다”며 “이는 수도권규제완화를 위한 포석이 아닌지 하는 의구심을 갖지 않을 수 없다”고 지적했다.

또 “지방분권, 분산, 균형발전의 구체적 실천 방안인 행복도시, 혁신도시, 공공기관 지방이전 등을 전면 부정하는 수도권규제 완화 책동은 지방은 안중에도 없는 이명박 정부의 오만함을 드러낸 것으로 밖에 보여지지 않는다”며 “이명박 정부의 반지역균형발전정책은 수도권 이외의 지방을 삶의 공간으로 삼고 있는 2500만 국민들에 대한 철저한 배신이고, 기만행위”라고 비난했다.

“이명박 정부가 반지역적 정책을 계속 만들고, 수도권 일극 중심의 반균형발전정책을 추진한다면 지방을 삶터로 삼고 있는 2500만 국민들은 저항할 수밖에 없다”는 경고도 했다.

이어 “이명박 정부는 균형발전정책 실정을 통해 20세기의 영호남으로 대표되는 지역갈등을 수도권과 비수도권 간의 갈등으로 나누려는 정책을 즉각 포기하라”며 “그렇지 않으면 우리는 영남과 호남이 아닌, 수도권의 양심있는 국민, 비수도권에 거주하는 국민들과 함께 이명박 정부의 반균형발전정책이 철폐되는 그 날까지 싸울 것”이라고 천명했다.

충북인뉴스  cbi@cbinews.co.kr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인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김 정권 2016-05-04 16:08:40

    ....지난 4. 13. 총선에서 주인(국민)의 엄중함과 위대한 선택을 보여주심에
    깊이 감사 드림니다 존경하고 사랑하는 대한민국 부모형제님 여러분 오는
    대선도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지난 총선에서의 선택도 중요하지만 오는
    대선에서의 선택은 더욱 중요함니다 사상 찾아보기 힘든 선택 지금까지의
    관습과 관념을 초월하는 그러한 위대한 선택(정치혁명)이 필요함니다
    ....만복이 항상 함께 하시기를 기원함니다 김 정권 경배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