샘에게 보내는 편지
상태바
샘에게 보내는 편지
  • 충북인뉴스
  • 승인 2007.09.19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자
대니얼 고틀립
역자 이문재, 김명희


세상 모든 '샘'을 위한 특별한 편지!


심리학자 대니얼 고틀립이 할아버지로서 손자에게 들려주는 사랑과 상실과 인생에 대한 아름다운 성찰, 『샘에게 보내는 편지』. 학습장애를 극복하고 정신과 전문의가 되었으나 33세에 교통사고로 전신마비가 된 남자가 있었다. 그는 전신마비로 인한 우울증을 기적처럼 극복하고 다시 일을 시작하게 되었지만, 사랑하는 아내는 그에게 이혼을 요구한다.

그후 아내와 누나와 부모의 죽음을 경험하면서, 그는 인생의 지혜와 연민의 마음을 배운다. 그리고 30여 년간 심리 치료 상담을 통해 얻은 통찰력으로 세상으로부터 아픔을 겪는 사람들의 마음을 치유하며 살아왔고, 그들이 새로운 희망을 찾는 모습을 보면서 인생을 살아나갈 힘을 얻어왔다. 그런데 둘째 딸이 낳은 유일한 손자 '샘'이 자폐 진단을 받고 만다.

이 책은 자신에게 주어진 시간이 얼마 남지 않은 것을 알게 된 저자가, 자폐 진단을 받은 손자 '샘'에게 전하고 싶은 인생의 지혜를 32통의 편지로 기록한 것이다. 손자 '샘'이 알아 듣기 쉬운 말로 진심을 담아 들려주는 인생의 지혜 속에는, 실패를 안고 살아가는 방법, 아픔이 스스로 치유되도록 돕는 방법 등이 들어 있다. 그리고 살아가면서 사랑하고 행복하라는 교훈도 만나게 된다. 그속에는 자아를 찾아 헤매는 세상 모든 사람의 영혼을 울리는 힘이 깃들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