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륭위원장, '충북 혁신도시 긍정적 검토' 답변
상태바
성경륭위원장, '충북 혁신도시 긍정적 검토' 답변
  • 권혁상 기자
  • 승인 2005.05.02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국회 건교위 노영민의원,'오송 이외 혁신도시 건설' 요청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성경륭 위원장이 오송 이외의 충북 혁신도시 건설 필요성에 '긍정적 검토' 입장을 밝혀 주목된다. 2일 국회 건설교통위 상임위 참석한 성 위원장은 열린우리당 노영민 의원(청주 흥덕 을)이 정부의 오송 혁신도시 간주 방침에 이의를 제기하자 '긍정적으로 재검토하겠다'고 답변했다.

   
이날 노 의원은 "충북에서는 정부가 혁신도시 건설과 관련해 오송지역을 충북의 혁신도시로 간주하고 있다는 표현을 쓰고 있다. 그러나 오송은 이미 국가 지정산업단지로 지정해 개발하고 있기 때문에 이를 혁신도시로 간주한다는 것은 옳지 않다고 생각한다.(오송을 혁신도시로 간주한)이러한 표현이 사실인가"라며 성위원장에게 질문을 던졌다.

이에대해 성위원장은 "현재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혁신도시의 모델로 오송이 적합하다는 것이지 특정하여 오송을 혁신도시로 간주하는 것은 아니다"고 답변했다.

그러자 재질의에 나선 노 의원은 "낙후된 충북 개발을 위해 오송 이외의 지역에 혁신도시를 건설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검토를 요청한다"고 압박했다. 이에 성 위원장은“이후 오송 이외의 충북지역에 혁신도시를 건설하는 문제에 대하여 긍정적으로 검토하겠다“고 응답했다.

평소 언행에 신중한 성 위원장이 '긍정적 검토'를 약속한 데 대해 노 의원측은 "충북의 혁신도시 건설과 관련하여 중요한 전기를 마련됐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