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소해서 미안합니다”…충주 행정복지센터에 200만원 놓고 사라진 남성
상태바
“약소해서 미안합니다”…충주 행정복지센터에 200만원 놓고 사라진 남성
  • 최현주 기자
  • 승인 2021.01.19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충주시 제공.
사진=충주시 제공.

충주시 달천동행정복지센터는 이름을 밝히지 않은 남성이 “어려운 이웃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현금 200만원이 든 봉투를 놓고 사라졌다고 19일 밝혔다. 봉투 안에는 ‘약소해서 미안합니다’라는 글과 고무줄에 묶인 5만 원권 지폐 40장이 들어 있었다.

달천동행정복지센터는 기부자의 마음이 올바르게 전달될 수 있도록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성금을 사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길한 달천동장은 “코로나19 경기 침체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인데, 따뜻한 온기를 전해 주셨다”며 “기부자의 이웃사랑이 그대로 전해지도록 소중히 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