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교육청, 평준화고 배정…청주 171명‧충주 39명 탈락
상태바
충북교육청, 평준화고 배정…청주 171명‧충주 39명 탈락
  • 최현주 기자
  • 승인 2021.01.11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1월 김병우 충북교육감이 청주시 평준화고 배정 전산 추첨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 충북교육청)
지난해 1월 김병우 충북교육감이 청주시 평준화고 배정 전산 추첨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 충북교육청)

충북도교육청은 2021학년도 청주시·충주시 평준화 고등학교 입학전형 합격자를 11일 발표했다.

도교육청에 따르면 청주시의 경우 총 지원자 4963명 중 171명이 탈락했고, 올해 처음으로 평준화고 입학전형을 진행한 충주는 총 지원자 1099명 중 39명이 탈락했다. 청주·충주시 평준화 고교 전형에서 탈락한 학생들은 정원이 미달한 고교에서 진행하는 추가모집에 지원할 수 있다.

청주·충주시 평준화 고등학교 합격자의 학교 배정 처리는 오는 22일 오후 2시 충북교육연구정보원 시청각실에서 학부모, 교육청 관계자, 교원 등이 참관해 전산 추첨으로 진행한다. 배정은 전년도와 동일하게 성적을 4개 군(1군: 상위 10%, 2군: 중상위 40%, 3군: 중하위 40%, 4군: 하위 10%)으로 나눠 진행한다.

올해 평준화고 배정처리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참석인원을 최소화하고, 유튜브(행복씨 TV)로 온라인 생방송 할 예정이다.

배정 결과는 오는 26일 오후 2시에 소속 중학교나 충북교육청 고교입학전형 포털에 발표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청주·충주시 평준화 고교 전형에서 탈락한 학생들은 미달한 비평준화 지역의 일반고(학산고)나 특성화고(9교)에 추가 지원할 수 있도록 안내하겠다”고 설명했다.

비평준화 지역의 일반고(학산고) 추가모집은 이달 12일부터 13일까지이며, 특성화고 추가모집은 이달 18일부터 20일까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