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촉구 릴레이 단식농성 마무리
상태바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촉구 릴레이 단식농성 마무리
  • 김남균 기자
  • 승인 2020.12.24 0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5일부터 청주 성안길과 음성·제천 등 세 곳서 진행
23일 민주노총충북본부와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충북운동본부는 지난 15일부터 진행한 중대재해기업처벌법 및 전태일3법 쟁취를 위한 릴레이 단식 농성을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23일 민주노총충북본부와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충북운동본부는 지난 15일부터 진행한 중대재해기업처벌법 및 전태일3법 쟁취를 위한 릴레이 단식 농성을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23일 민주노총충북본부와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충북운동본부는 지난 15일부터 진행한 중대재해기업처벌법 및 전태일3법 쟁취를 위한 릴레이 단식 농성을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청주 성안길 차없는 거리 입구와 음성 임호선 국회의원 사무소 앞, 제천 시민회관 앞 등에서 중대재해기업처벌법 및 전태일3법 통과를 요구하며 릴레이 단식 농성을 진행해왔다.

민주노총충북본부에 따르면 릴레이 단식농성엔 99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농성은 마무리하지만, 12월 임시국회 회기(2021년 1월 8일)에 제대로 된 중대재해기업처벌법 통과를 위한 활동을 지속할 예정이다..

민주노총충북본부는 12월 임시국회 회기임시국회 회기 종료시 까지 점심 시간대에 청주 분평사거리에서 피켓팅을 진행하고 오늘 30일에는 전국 1만명이 참여하는 동조단식에도 참여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