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의회 예결특위 가동 … “불요불급한 사업, 원점 재검토”
상태바
음성군의회 예결특위 가동 … “불요불급한 사업, 원점 재검토”
  • 고병택 기자
  • 승인 2020.12.08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도 세입 · 세출 예산안’ 심의 돌입

 

(왼쪽부터) 신형근 음성부군수, 김영섭 위원장. (제공=음성타임즈)
(왼쪽부터) 신형근 음성부군수, 김영섭 위원장. (제공=음성타임즈)

음성군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김영섭 위원장) ‘2021년도 세입 · 세출 예산안’ 심의가 8일부터 18일까지 11일간 실시된다.

이번에 제출된 2021년도 예산안의 규모는 2020년보다 2.11% 감소한 6,042억1천5백만원으로 일반회계 5,358억6천6백만원, 특별회계 683억4천8백만원 등으로 편성됐다.

신형근 부군수는 이날 제안설명을 통해 먼저 “현안사업 추진을 위해서는 보다 많은 예산이 필요하나 코로나 장기화에 따른 지역경제 침체 및 세수감소로 재정이 매우 어려운 상황”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열악한 재정여건속에서 한정된 재원을 효율적으로 사용하기 위해 불요불급한 사업에 대한 원점 재검토 등 낭비요인을 제거하고자 최대한 노력했다”고 강조했다.

김영섭 위원장은 “집중호우 피해를 비롯 코로나 장기화로 인해 지역경제가 그 어느때보다 어려운 상태”라며 “분야별, 지역별로 균형있는 예산 편성이 될 수 있도록 철저히 검토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음성군의회는 지난달 20일 제330회 제2차 정례회를 개회하고 오는 22일까지 33일간의 일정에 돌입했다.

지난달 23일부터 12월 1일까지 9일간의 일정으로 군정전반에 대한 행정사무 감사가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