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초미세먼지 ‘좋음’ 작년보다 44일 증가
상태바
충북도, 초미세먼지 ‘좋음’ 작년보다 44일 증가
  • 최현주 기자
  • 승인 2020.09.15 1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미세먼지 농도비교(출처 충북도).
충북 미세먼지 농도비교(출처 충북도).

충북 지역 대기환경이 지난해보다 맑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충북도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도내 초미세먼지(PM-2.5) 평균 농도는 21㎍/㎥다. 작년 같은 기간 31㎍/㎥보다 32.2%가 감소했다. 전국 평균 감소 폭 26.9%(26㎍/㎥→19㎍/㎥)를 웃도는 수치다.

초미세먼지 예보 등급 중 ‘좋음 일수’(15㎍/㎥ 이하)는 작년 50일에서 올해 94일로 44일 증가했다. 반대로 ‘나쁨 일수’(36㎍/㎥ 이상∼75㎍/㎥ 이하)는 67일에서 29일로 38일 줄었다.

충북도는 중국·충남 등 고농도 미세먼지의 외부 유입 최소화와 잦은 비, 여름철 온도 상승으로 원활한 공기 순환 등이 초미세먼지 완화에 영향을 준 것으로 분석했다.

충북도 이일우 기후대기과장은 “한국환경공단 데이터를 수집해 분석했다”며 “사업장 대기오염총량제, 자동차 종합검사 확대 시행, 사업장 배출허용기준 강화 등 모든 도정역량을 집중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