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직원 상습 성폭력…충북개발공사, 감사받는다 
상태바
여직원 상습 성폭력…충북개발공사, 감사받는다 
  • 김다솜 기자
  • 승인 2020.07.30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사 여직원들 성폭력 피해 호소 

지난 5월 충북개발공사 성폭력 피해 전수조사 과정에서 간부가 여직원을 상대로 한 성폭력이 있었다는 사실이 드러났다. 30일(목) 감사원은 충북개발공사 감사에 착수하겠다고 밝혔다. 감사원은 이번 감사에서 충북개발공사의 상습적인 성폭력 문제와 함께 경영 전반을 점검할 계획이다. 

충북개발공사는 감사 관련 자료 제출을 요구받아 준비 중이다. 제출 요구 자료에는 성폭력 피해 전수조사 결과를 비롯해 ‘청주 넥스트폴리스 산업단지 조성’, ‘음성 인곡산업단지 조성’ 등 충북개발공사가 추진하는 사업과 경영 실태까지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성폭력 피해자들은 가해자에 인사 조처와 함께 충북개발공사 직원에게 성인지 감수성 교육을 시행해달라고 요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