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립형 대안고 은여울고등학교 내년 3월 개교 예정
상태바
공립형 대안고 은여울고등학교 내년 3월 개교 예정
  • 최현주 기자
  • 승인 2020.07.23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여울중학교 전경모습(사진 충북교육청 제공)
은여울중학교 전경모습(사진 충북교육청 제공)

 

충북교육청이 추진하고 있는 미래형 대안학교 모델 중 하나인 은여울고등학교가 내년 3월 차질 없이 개교할 예정이다.

23일 도교육청은 내년 3월 은여울고 개교를 위해 교육 환경영향 평가를 진행 중에 있고 8월 중 대안학교 설립운영위원회와 9월 도의회 심의, 20212월 도립학교 설치조례 개정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은여울고는 기존의 은여울 중학교 부지에 중·고 통합학교로 교육과정을 연계해 4학급(학급당 10)40명 규모로 운영될 예정이다. 도교육청은 약 36억 원을 투입, 위기상황에 몰린 학생들이 상처를 딛고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특히 심리적 상처가 대인관계의 공포와 두려움으로 발전하여 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고등학생들의 심리 치유와 학교 재적응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은여울중학교 학생들의 활동모습(사진 충북교육청 제공)
은여울중학교 학생들의 활동모습(사진 충북교육청 제공)

 

도교육청에 따르면 은여울고의 프로그램은 삶과 어우러지는 교과 간 융합 교육과정 위기 극복, 자아 성장, 희망 나눔 프로그램 등 창의적 체험활동 생각하는 습관과 행동에 초점을 둔 성장공동체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신현규 은여울중학교 교장은 은여울고등학교가 설립 후 빠르게 안착할 수 있도록 은여울중학교의 성과와 노하우를 공유하고 연계하는 등 협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