들어보셨나요? ‘아보리스트’
상태바
들어보셨나요? ‘아보리스트’
  • 김남균 기자
  • 승인 2020.07.17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괴산군, 수목관리전문가 ‘아보리스트’ 양성 사업
위험·피해목 제거등 체계적 수목관리 역할 수행
아보리스트란 위험목, 피해목을 제거하고 수목을 체계적으로 가꾸는 수목관리전문가를 말한다. (사진 괴산군)
아보리스트란 위험목, 피해목을 제거하고 수목을 체계적으로 가꾸는 수목관리전문가를 말한다. (사진 괴산군)
전체면적의 76%가 산림인 충북 괴산군이 그린 뉴딜 사업의 일환으로 아보리스트 양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사진 괴산군청 제공)
전체면적의 76%가 산림인 충북 괴산군이 그린 뉴딜 사업의 일환으로 아보리스트 양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사진 괴산군청 제공)

 

아보리스트란 위험목, 피해목을 제거하고 수목을 체계적으로 가꾸는 수목관리전문가를 말한다.

전체면적의 76%가 산림인 충북 괴산군이 그린 뉴딜 사업의 일환으로 아보리스트 양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괴산군은 산림이 대부분인 군의 특성상 산림관련 민원이 증가하는 추세로, 올해 상반기에만 200건에 달하는 민원이 접수됐다고 밝혔다.

위험목, 피해목 제거와 같은 산림관련 민원은 대부분 중장비의 투입이 불가능해 즉각적인 해결이 어렵고, 이로 인한 위험은 고스란히 주민들이 떠안을 수밖에 없다.

괴산군은 이러한 군의 지리적 특성을 고려할 때 수목관리전문가 양성이 중요하다고 판단하고 아보리스트 양성을 위한 준비를 진행해왔다.

올해 3()한국아보리스트협회)와 수목관리전문가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고, 6월부터 아보리스트 양성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교육은 아보리스트에게 필수적인 로프와 매듭 만들기, 로프 클라이밍, 위험목 제거, 응용 벌목 및 가지치기 등 다양한 실습과정으로 구성된다.

6월 진행된 첫 교육에서 지원자 49명 중 20명을 선발해 교육했고, 교육생 중 12명이 아보리스트 자격증을 취득했다.

괴산군은 2021년 예정된 공공근로 작업단에 아보리스트 자격증 소지자를 우선 선발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