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풀빵아줌마' 이문희 씨 국민포장 수상
상태바
영동군 '풀빵아줌마' 이문희 씨 국민포장 수상
  • 최현주 기자
  • 승인 2020.07.15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군에서 18년째 불우이웃돕기 활동을 하고 있는 이문희 씨(사진제공 영동군)
영동군에서 18년째 불우이웃돕기 활동을 하고 있는 이문희 씨(사진제공 영동군)

 

영동군에서 풀빵장사를 하며 18년째 이웃돕기 선행을 하고 있는 이문희 (58·영동군 양강면 마포리) 씨가 15일 국민추천포장을 수상했다국민추천포장은 평소 나눔과 배려를 실천하는 이웃을 국민이 직접 추천하면 정부가 포상하는 상이다. 이문희 씨는 영동군 양강면 면사무소 직원이 추천했다.

영동군에 따르면 이문희 씨는 2002년부터 영동읍 중앙시장 앞에서 풀빵을 구워 팔면서 하루도 빠짐없이 500원짜리 동전을 돼지저금통에 넣어, 돼지저금통이 꽉 차 더 이상 동전이 들어가지 않을 정도가 되면 불우이웃 돕기 성금으로 기탁하고 있다. 또 물품 기탁, 김장 나눔, 밑반찬 봉사 등을 하고 있다.

이문희 씨를 국민추천포장에 추천한 양강면사무소 관계자는 "이문희 씨는 본인도 어려운 환경에서 장사를 하면서 주변에 어려운 이웃을 많이 도와주시고 있다"며 "본인도 주위 분들로부터 배려를 받은 거를 보답하기 위해서 선행을 하시는 걸로 알고 있다. 정말 감사한 일"이라고 말했다. 

이문희 씨는 15이날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국민추천포상 시상식에 참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