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는 왜...40대 남성, 22개월 아들 데리고 분신 시도
상태바
아이는 왜...40대 남성, 22개월 아들 데리고 분신 시도
  • 계희수 기자
  • 승인 2020.06.18 1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0대 남성이 경찰을 피해 도주하다 22개월 된 자녀와 함께 분신을 시도한 사건이 벌어졌다.

청주흥덕경찰서는 현주건조물방화 등의 혐의로 A(41)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경찰 등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3시 33분쯤 청주 서원구 성화동 한 사거리에서 자신의 몸에 인화물질을 뿌리고 22개월된 아이를 안은 채 차 안에서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오전 2시 38분쯤 아내의 가정 폭력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다행히 A씨가 도망가는 뒷모습을 발견해 추적했다.

A씨는 경찰이 접근하자 차에 있던 휘발유를 자신의 몸에 뿌린 뒤 다가오면 불을 붙이겠다고 소리쳤다.

이어 A씨는 승용차를 타고 도주했지만 금방 경찰차에 가로 막혔다.

그러자 A씨는 자신의 몸과 22개월 아이가 타고 있는 차에 휘발유를 뿌리고 라이터로 불을 붙였다.

경찰은 곧바로 아이를 구조한 뒤 소화기로 불을 껐다.

이 불로 A씨가 상반신에 2도 화상을 입고 병원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다.

경찰은 A씨가 회복하는 대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