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표 했는데 또 투표…이중투표 혐의로 검찰에 고발 
상태바
투표 했는데 또 투표…이중투표 혐의로 검찰에 고발 
  • 김다솜 기자
  • 승인 2020.04.13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전투표소에서 이중투표 발생, 무관용 원칙 따라 처리

충청북도선거관리위원회는 13일(월) 이중투표 혐의로 선거인 A씨를 검찰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A씨는 10일(금) 사전투표소에서 투표를 마쳤다. 그러나 다음날 오전 11시 30분 경 재방문하여 재투표하려 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이중투표는 공직선거법 제248조 위반으로 5년 이하 징역 또는 1천 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성명을 사칭하거나, 신분증명서를 위조·변조하여 사용하는 자는 사위투표죄로 처벌 받는다. 

충청북도선거관리위원회는 “선거의 공정성을 훼손시키는 투표 행위를 막기 위해 무관용 원칙에 따라 강력하고 단호하게 대처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