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교육청, '코로나19' 대비해 보건교사 없는 학교 188곳에 인력 배치
상태바
충북교육청, '코로나19' 대비해 보건교사 없는 학교 188곳에 인력 배치
  • 계희수 기자
  • 승인 2020.03.17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교육청이 보건교사가 없는 학교에 3개월 동안 보건 인력 188명을 배치해 '코로나19' 대응에 나선다.

17일 도교육청에 따르면 초등학교 54곳, 중학교 34곳, 고등학교 7곳, 공립 단설유치원 16곳, 사립유치원 77곳 등 총 188곳에 각 1명의 보건 인력이 배치된다.

간호사 면허 또는 보건교사 자격을 이들은 이달 말부터 3개월 동안 '코로나19' 예방교육과 모니터링, 응급상황 대응 등의 업무를 하게 된다.

학교별로 공고를 통해 보건교사를 채용하게 된다. 다만, 대단위 채용인 관계로 충북도간호사회, 도내 소재 간호대학, 간호인력취업교육센터 등에 홍보 협조를 요청할 계획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감염병 조기발견하고 체계적인 대응을 하기 위해 한시적으로 보건인력을 채용하게 됐다"고 말했다.

현재 도내 유·초·중·고, 특수학교 582곳 중 394곳은 보건교사가 배치돼 있다. 보건교사가 없는 학교에서는 보건교사가 있는 학교와 '학교보건 멘토-멘티학교' 지정을 통해 보건업무가 운영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