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창현 전 바른미래당 서원구 지역위원장, 국민의당 비례대표 출마
상태바
안창현 전 바른미래당 서원구 지역위원장, 국민의당 비례대표 출마
  • 최현주 기자
  • 승인 2020.03.16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충북도청서 21대 총선 출마 기자회견 열어
안창현 전 바른미래당 청주 서원구 지역위원장이 16일 충북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비례대표에 출마하겠다고 밝혔다.(사진 뉴시스)
안창현 전 바른미래당 청주 서원구 지역위원장이 16일 충북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비례대표에 출마하겠다고 밝혔다.(사진 뉴시스)

안창현 전 바른미래당 청주 서원구 지역위원장이 21대 총선 비례대표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안창현 위원장은 16일 충북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당의 방침에 따라 지역구 출마를 하지 않고 비례대표로 출마한다고 밝혔다.

이어 안철수 대표와 함께 국민의당이 지향하는 저비용 고효율의 정치, 공정한 사회, 기득권타파, 국민 중심의 정치 봉사에 앞장서겠다는 약속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국회의원이 되면 코로나19로 신음하는 국민과 고통을 분담하는 차원에서 4년 동안 세비 전액을 어렵고 소외된 분들께 기부하겠다고 약속했다.

청주 서원구에서 오랫동안 활동해온 점에 대해서는 많은 분들이 무소속이라도 서원구에 출마하라고 권유했고, 고민도 많았지만 당의 방침에 따르기로 했다고 말했다.

앞서 국민의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지난 13일까지 비례대표 후보자를 공모해 현재까지 111명이 신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