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예성문화연구회, 양진명소사 건물 위치·형태 확인
상태바
충주 예성문화연구회, 양진명소사 건물 위치·형태 확인
  • 최현주 기자
  • 승인 2020.03.10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21년 양진명소사의 위치. 사진 오른쪽 중간의 경사면에 건물 한 채가 있다. 양진명소사가 위치했던 곳으로 현재 신립장군순절비가 있는 곳이다. (자료 : 국립중앙박물관)
1921년 양진명소사의 위치. 사진 오른쪽 중간의 경사면에 건물 한 채가 있다. 양진명소사가 위치했던 곳으로 현재 신립장군순절비가 있는 곳이다. (자료 : 국립중앙박물관)

충주 예성문화연구소는 10일 주요 제의 장소 중 하나였던 양진명소사(楊津溟所祠)의 위치와 건물 형태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양진명소는 그동안 탄금대에 있다는 기록이 있었지만 구체적인 장소와 건물 형태 등은 확인되지 않았었다.

예성문화연구회는 양진명소사의 위치와 모습을 100년 전에 촬영된 사진 2장을 통해 확인했다고 밝혔다1921년 일본인 오하라 토시타케가 충주지방의 문화재에 대한 일반조사를 진행할 때 촬영한 84장의 사진 중에 탄금대 후면 전경과 양진명소사 건물 사진이 남아있던 것.

예성문화연구소에 따르면 양진명소사의 위치는 현재 대흥사 옆에 신립장군 순절비가 세워진 공간으로 정면 3, 측면 2칸의 양진명소사의 실물도 사진으로 확인된다. 또 이번 양진명소사의 위치와 건물을 확인함으로써 충주지역에서 행해졌던 관행 제의 장소 모두를 확인했다.

길경택 회장은 "이번에 위치와 형태가 확인된 양진명소사는 다른 제의 장소와 달리 구체적이고 현재 신립장군 순절비가 세워져 있지만 원형에 가까운 복원이 가능하다""앞으로 후속 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