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충청북도 지정축제 선정 운영
상태바
2020년 충청북도 지정축제 선정 운영
  • 우혜민 기자
  • 승인 2020.01.08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북도 도청 전경
충청북도 도청 전경

충북도는 7일 시군에서 신청한 대표축제를 대상으로 지역자원화를 위한  2020년 충북 지정축제 7개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최우수축제는 '사랑과 나눔의 정신'을 주제로 품바 퍼포먼스를 한 음성품바축제와 정지용 시인을 추모하며 문학프로그램을 진행한 옥천 지용제가 선정됐다. 또 괴산고추축제와 증평인삼골축제는 우수축제로, 단양온달문화축제와 영동포도축제, 세종대왕과 초정약수축제는 유망축제로 각각 선정했다.

선정된 도 지정축제는 최우수 7000만원, 우수 각 5000만원, 유망 각 3000만원씩 도비가 지원된다. 2020-2021년 문화관광축제에 지정된 음성품바축제는 국비를 포함해 1억 2900만원이 지원될 예정이다.

이승기 도 관광항공과장은 “앞으로 더 많은 방문객이 찾는 매력있는 축제를 육성하기 위해 지역축제 아카데미, 컨설팅 운영 등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