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관광지 내에서 무료로 와이파이 사용할 수 있다 
상태바
충북도 관광지 내에서 무료로 와이파이 사용할 수 있다 
  • 충북인뉴스
  • 승인 2019.12.30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 관광지 무료와이파이 구축 사업 완료 

충북도 도내 관광지에서 무료로 와이파이를 사용할 수 있게 됐다.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공모사업에 선정된 이 사업은 한국관광공사와 통신사업자(KT)로부터 전체 사업비 13억 원 중 6억 7천만 원을 지원받아 추진됐다. 

충북도는 관광객들의 관광정보 서비스 이용환경을 개선하고,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이 사업을 추진했다. 관광객들이 관광지에서 촬영한 사진과 영상을 데이터 요금 걱정 없이 소셜미디어에 게시할 수 있어 자연스럽게 홍보 효과를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관광지 무료 와이파이는 2020년 1월부터 서비스가 시작된다. 관광지 무료 와이파이 설치 장소는 △청남대 △청풍문화재단지 △법주사 △도담삼봉 등 도내 48곳 관광지 73개소다. 와이파이 명은 ‘KOREA FREE Wifi_2.4G’, ‘KOREA FREE WiFi_5G’로 인증 절차 없이 초고속 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다. 

이밖에도 충북도는 도민 통신비 경감과 무선인터넷 접근성 향상을 위해 536개 공공장소와 시내버스 580대에 공공 와이파이를 설치해 무료로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향후 무료 와이파이 서비스는 점점 확대될 전망이다. 2020년 6월까지 238개소 공공장소에 추가로 와이파이를 구축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