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독서왕김득신문학관' 문 열었다
상태바
증평군, '독서왕김득신문학관' 문 열었다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9.12.26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펑군은 24일 ‘독서왕김득신문학관’ 개관식을 열고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증펑군은 24일 ‘독서왕김득신문학관’ 개관식을 열고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증펑군에 독서왕김득신문학관24일 문을 열었다.

증평군은 24일 개관식을 열고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개관식에는 홍성열 증평군수와 장천배 증평군의회 의장, 이유식 괴산증평경찰서장, 김정희 증평소방서장 등 기관·단체장과 지역 주민 200여 명이 참석했다.

증평읍 송산리에 위치한 독서왕김득신문학관은 연면적 1906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상설전시실 수장고 문예배움실(다목적강의실) 백곡사랑방(회의실) 억만재(학습실) 기획전시실 취묵당카페(다목적휴게공간) 등이 있다.

증평군에 따르면 1층에는 김득신 관련서적과 지역문인들의 작품, 추천도서 등이 비치돼 있고 김득신에 대해 알 수 있는 미디어 중심의 전시실도 갖췄다. 2층은 1040명이 함께 사용할 수 있는 학습실이 있어 주민을 위한 프로그램 운영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3층에는 기획전시실, 다목적 카페가 있다. 총 사업비는 45억 원이다.

증평군은 앞으로 김득신 문확관을 인접한 군립도서관과 통로를 이어 활용도를 높힐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