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교육연구정보원, 충북교육영화제 내년부터 운영
상태바
충북교육연구정보원, 충북교육영화제 내년부터 운영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9.12.20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교육연구정보원(원장 정광규)은 내년부터 1회 충북교육영화제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영화제에는 충북 도내 초·중등 학생, 교직원이 참여할 수 있다. 정보원에 따르면 영화제 작품은 내년 10월부터 공모해 12월에 작품상, 촬영상, 연기상, 지도자상 등 4개 부문으로 나눠 시상할 계획이다.

교육에 대한 다양한 시각으로 만든 작품을 출품할 수 있으며, 출품한 작품들은 율량동 CGV 상영관 1(120)을 임대해 총 9회 상영해 도내 학생들과 가족들이 함께 관람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교육연구정보원은 올해 충북 도내 교사와 일반직을 대상으로 영화제작 직무연수를 실시해오고 있다.

내년에는 연중 도내 초·중등 교직원 중 희망자를 대상으로 교과의 경계를 넘나드는 영화만들기 수업교직원 연수와 학교로 찾아가는 영화제작장비 원스톱 지원 서비스도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내년 4월부터는 10월까지 찾아가는 청소년 영화아카데미를 운영해 도내 초··고등학교 중 희망학교에 찾아가 단편영화제작에 대한 강좌도 열린다.

교육연구정보원 관계자는 종합예술인 영화제작을 통해 다양한 교과가 융합되는 프로젝트 수업은 물론 학교영화동아리, 학교영화제의 활성화로 행복한 학교를 만들어 가는 매개체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