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원대 개교 50주년 공휴공간 '미래브릿지' 준공
상태바
서원대 개교 50주년 공휴공간 '미래브릿지' 준공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9.12.11 0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원대학교가 개교 50주년을 기념해 시민들과 대학을 잇는 공휴(共休)공간 '미래브릿지' 준공식을 가졌다.

10일 서원대에 따르면 지역사회의 복합커뮤니티 역할을 하게 될 휴게공간 '미래브릿지'는 교내 구성원과 시민들의 기부를 받아 조성기금을 마련했으며 총 237명의 개인·단체 기부자가 참여해 총 3821만원을 모금했다.

청주 시내를 전망할 수 있는 '미래브릿지'는 재학생 공모를 통해 선정했으며 '대학과 지역사회를 잇는 다리'라는 뜻을 담고 있다. 이 휴게공간에는 벤치 등 휴게시설과 소규모 무대로 구성됐고 기부자의 이름을 새긴 현판을 부착해 그 뜻을 기렸다.

손석민 총장은 인사말을 통해 “미래브릿지를 구룡산과 연결해 시민과 대학을 이어주는 연결고리 역할을 하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공유와 휴식의 상징으로 사랑받는 문화공간이 되도록 잘 관리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