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의 미래들, 수능한파 저리가라 … '긴장 풀고, 실력 발휘'
상태바
음성군의 미래들, 수능한파 저리가라 … '긴장 풀고, 실력 발휘'
  • 고병택 기자
  • 승인 2019.11.14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성의 소리] 충북교육청 57 시험지구 제6시험장 대금고 응원현장

 

(왼쪽부터) 조병옥 음성군수, 장병욱 교육장, 김기창 도의원, 응원나온 학생들. (제공=음성타임즈)
(왼쪽부터) 조병옥 음성군수, 장병욱 교육장, 김기창 도의원, 응원나온 학생들. (제공=음성타임즈)
충청북도교육청 57시험지구 제6시험장 대금고등학교 정문 앞. (제공=음성타임즈)
충청북도교육청 57시험지구 제6시험장 대금고등학교 정문 앞. (제공=음성타임즈)

"수능 대박", "오늘 하루 힘내세요", "네 꿈을 응원할께"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14일 오전 8시40분부터 충북 4개 시험지구 32개 시험장 598개 시험실에서 일제히 시작됐다.

충북 응시생은 재학생 1만1107명, 졸업 2571명, 검정고시 286명 등 모두 1만3964명으로 지난해보다 1145명 줄었다. 남자 7074명, 여자 6890명이다.

음성군의 경우, 음성고 및 대금고 2개 고사장에서 총 701명이 시험을 치르고 있다.

이날 대금고 앞에는 조병옥 음성군수, 조천희 음성군의회 의장, 김기창 충북도의원, 장병욱 음성교육지원청 교육장 등이 이른 아침부터 나와 수험생들을 격려했다.

또한 '수능 대박' 등의 문구가 담긴 피켓을 든 학생, 학부모들은 입실하는 수험생들을 향해 박수를 치며 응원전에 나섰다.

특히 금왕읍새마을부녀회는 수험생들의 긴장된 마음을 녹여 주기 위해 따뜻한 음료를 제공하기도 했다.

(제공=음성타임즈)
(제공=음성타임즈)
응원나온 학생들. (제공=음성타임즈)
응원나온 학생들. (제공=음성타임즈)
학생 및 학부모의 응원에 화이팅을 외치고 있는 수험생. (제공=음성타임즈)
학생 및 학부모의 응원에 화이팅을 외치고 있는 수험생. (제공=음성타임즈)

한편 수험생들은 오전 8시40분부터 1교시 국어를 시작으로 5교시 제2외국어/한문이 끝나는 오후 5시40분까지 시험을 치른다.

시험성적은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의 채점을 거쳐 12월 4일 출신학교와 시험지구 교육청으로 통지된다.

'수능 대박'을 기원하는 대금고 정문의 모습을 <음성타임즈, 음성의 소리>에서 전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