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연기념물, 미호종개야! 돌아와~
상태바
천연기념물, 미호종개야! 돌아와~
  • 김남균 기자
  • 승인 2019.09.05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호강탐사단, 청주 팔결교 부근에서 퍼포먼스
5일 미호강 탐사단은 청주시 오창읍 옛 팔결교 다리 인근에서 구)팔결교 부근 둔치에서 미호종개가 돌아오길 기원하는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사진 : 미호강탐사단 제공)
5일 미호강 탐사단은 청주시 오창읍 옛 팔결교 다리 인근에서 구)팔결교 부근 둔치에서 미호종개가 돌아오길 기원하는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사진 : 미호강탐사단 제공)

 

 

미호종개야. 돌아와!” 지난 2일부터 미호천 전역을 도보순례 중인 ‘2019 미호강 탐사단이 미호종개가 다시 나타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5일 미호강 탐사단은 청주시 오창읍 옛 팔결교 다리 인근에서 구)팔결교 부근 둔치에서 미호종개가 돌아오길 기원하는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미호강 탐사단은 상생과 협력의 미호강’, ‘미호종개야 돌아와~’라고 쓰인 대형 패널을 활용하여 미호종개가 돌아오길 바라는 마음을 표현했다.

퍼포먼스가 진행된 팔결교 부근은 미호종개가 처음 발견된 곳이다.

이날 행사는 미호강탐사단과 더불어 미호강유역협의회추진위원회, 청주충북환경운동연합, 하천돌보미 등이 함께 참여했다.

미호종개는 잉어목 미꾸리과에 속하는 민물고기로 1984년 김익수, 손영목 교수 등에 의해 처음 발견돼 신종으로 등록됐다.

미호강의 이름을 따 미호종개라 명명됐다. 금강 유역에만 서식하는 특산종이며 천연기념물 454호이자 멸종위기동식물급으로 지정된 보호종이다.

현재는 진천 백곡천과 청양 지천에서만 서식이 확인되고 있다.

미호강 탐사단은 지금은 비록 환경오염 등 서식지 파괴로 옛 팔결교에서는 미호종개를 찾아볼 수 없지만 최초로 발견된 곳에서물환경 보전의 중요성을 알리고자 했다고 밝혔다.

()풀꿈환경재단은 지난해 13개 산업체가 참여하는 함께미호강가꾸기협의회와 함께 이곳에 미호종개 발견지 안내 홍보판을 설치하고 복원을 위한 캠페인을 펼쳐왔다.

한편 미호강종합탐사단은 지난 2일부터 7일까지 56일 일정으로 간 미호강을 따라 도보로 이동하며 하천현황조사, 도보탐사, 유관기관 현장간담회를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