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평화의 소녀상' 앞, 결의 다지는 조병옥 군수 ...日 아베정부 규탄
상태바
음성군 '평화의 소녀상' 앞, 결의 다지는 조병옥 군수 ...日 아베정부 규탄
  • 고병택 기자
  • 승인 2019.08.19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인 1일 일본 규탄 챌린지’ SNS 릴레이 주자 나서
음성군 설성공원 내 '평화의 소녀상'을 찾은 조병옥 음성군수(사진제공=음성타임즈)
음성군 설성공원 내 '평화의 소녀상'을 찾은 조병옥 음성군수(사진제공=음성타임즈)
음성군 설성공원 내 '평화의 소녀상' 옆에 선 조병옥 음성군수(사진제공=음성타임즈)
음성군 설성공원 내 '평화의 소녀상' 옆에 선 조병옥 음성군수(사진제공=음성타임즈)

조병옥 음성군수가 19일 ‘일본 수출규제 공동대응 지방정부연합’ 지자체장들이 펼치고 있는 ‘1인 1일 일본 규탄 챌린지’ SNS 릴레이 주자로 나섰다.

조병옥 군수는 이날 음성읍 설성공원에 있는 ‘평화의 소녀상’을 찾아, ‘일본 정부의 수출규제 경제보복 즉각 철회하라’는 메시지의 피켓을 들고 일본의 아베 정부를 강력히 규탄했다.

또한 과거사 반성 없이 강제징용 피해 배상 판결에 대한 보복성 수출규제로 세계경제 질서를 위협하는 일본의 조치에 우려의 목소리를 높였다.

조병옥 군수는 “아베 정부는 수출규제, 경제 보복조치를 즉각 철회하라. 음성군민들과 함께 해 나가겠다"며 결의를 다졌다.

릴레이 챌린지는 일본의 수출규제와 백색국가 제외 조치 철회를 촉구하는 메시지를 적어 개인 SNS에 올리고 다음 참여자를 지목하는 방식이다.

이차영 괴산군수의 지명으로 릴레이에 나선 조병옥 군수는 다음 주자로 송기섭 진천군수에게 바통을 넘겼다.

한편 음성군은 지난 6일 민・관・정 협의체를 개최하고 일본 정부의 백색국가 제외 조치와 관련해 ‘규탄성명서’를 발표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