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간부 당직자 술집 음주 소란 경찰 출동
상태바
민주당 간부 당직자 술집 음주 소란 경찰 출동
  • 뉴시스
  • 승인 2019.08.07 0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의 한 술집에서 더불어민주당 간부 당직자가 음주소란을 부려 경찰이 출동하는 소동을 빚었다.

6일 청주상당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10분께 청주시 서원구 산남동 한 술집에서 더불어민주당 중앙당 간부 당직자 A씨(45)가 술에 취해 일행과 몸싸움을 벌였다.

이 과정에서 술병이 깨지는 등 일부 기물이 파손된 것으로 알려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가 일행 등과 합의함에 따라 형사입건을 하지 않고 현장에서 사건을 종결했다.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 소속인 A씨는 지난 1월 중앙당 간부직에 임명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