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교육청, 내년에 5개교 문 연다
상태바
충북교육청, 내년에 5개교 문 연다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9.08.05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에 충북지역에서 새로 문을 여는 학교는 유치원 1곳과 초등학교 2, ·중학교 2곳 등 모두 5곳인 것으로 나타났다.

충북도교육청은 5일 충주 호암지구의 (가칭)호암초와 충주 첨단산업단지 내 (가칭)대소원2초중은 20203월에, 청주 동남지구의 (가칭)동남1유와 (가칭) 동남1, 청주 오창산업단지 내 (가칭)청원2초중은 내년 9월 개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남한강초를 이전해 호암지구에 신설하는 호암초는 44학급(36, 6, 특수2), 대소원초를 이전하는 대소원2초중은 32학급(18, 9, 3, 특수2) 규모다.

또 청주 동남지구에 들어서는 동남1유는 15학급(일반13, 특수2)이고, 동남1초는 45학급(39, 4, 특수2)이다.

오창산업단지 내 청원2초중은 38학급(18, 12, 6, 특수2 포함)이다.

도교육청은 이들 신설 학교의 명칭 공모를 진행한 뒤 '충청북도립학교 설치 조례'를 개정해 학교명을 확정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교원과 지방공무원 인사·정원 배정(설립 사무 등), 시설공사, 예산, 학생 배치, 신설 학교 개교업무 지원 등 내년 개교에 차질이 없도록 업무를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