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계 박연 뮤지컬 ‘Thirty-nine' 영동 장기공연
상태바
난계 박연 뮤지컬 ‘Thirty-nine' 영동 장기공연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9.08.05 0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 지원으로 제작된 난계 박연(朴堧·1378~1458) 뮤지컬 ‘Thirty-nine(39)’ 영동 공연이 고향인 영동에서 공연된다.

충청북도지식산업진흥원과 도화원엔터테인먼트가 주관하는 이 뮤지컬은 예악의 조화와 도량의 기준 철학을 담은 난계 박연이 세종대왕에게 올린 서른아홉 개의 상서를 소재로 스토리를 구성했다.  

오는 10일부터 9월 28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30분부터 난계국악기체험전수관 옆 야외무대에서 공연될 ‘Thirty-nine'은 지난 4월 문화체육관광부가 공모한 '2019 지역전략산업 연계 과제 지원 사업'에 선정돼 국비를 확보했다.   

  
뮤지컬 제작에는 국비 1억9000만 원 등 총 2억8000만원이 투입됐고 박연 역은 손건우, 세종 역은 임동진, 박연 망자 박연 역은 뮤지컬 배우 곽은태, 맹사성 역은 기정수가 맡았다. 
  
난계 박연은 영동 심천면 고당리에서 태어나 집현전 교리, 악학 별좌, 예문관 대제학을 지냈으며 그의 영정을 모신 난계사와 생가, 묘소가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