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의회 조문화 의원, 장애인전용체육관 건립 주장
상태바
증평군의회 조문화 의원, 장애인전용체육관 건립 주장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9.07.26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평군의회 조문화 의원
증평군의회 조문화 의원

장애인들을 위한 장애인전용체육관이 건립돼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증평군의회 조문화 의원은 25일 열린 146회 증평군의회 임시회 제3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중부4군 장애인전용체육관 공동건립 추진을 제안했다.

조 의원에 따르면 20196월 기준 중부4, 즉 증평, 진천, 괴산, 음성의 장애인은 총 18148명으로 증평 2364, 진천 4505, 음성 7507, 괴산 3772명이다.

조문화 의원은 각 지역마다 장애인은 전체 인구 대비 5.6%~9.9%. 하지만 장애인들의 욕구를 충분히 충족시키지 못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라며 특히 장애인들은 비장애인 위주로 설치된 운동기구나 체육시설들로 구성된 일반 체육관을 이용하기에는 현실적인 한계에 부딪혀 상대적 박탈감이 더욱 커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조 의원은 경기도, 부산, 울산 등 일부 자치단체에서는 장애인종합회관 내지는 장애인전용체육관을 건립하여 지역내 장애인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장애인들의 체육활동과 여가, 재활을 위한 장애인 전용 체육시설 건립이 이루어져 장애인들의 삶의 질을 높이고 스포츠 저변에도 기여할 수 있는 시설이 반드시 건립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