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최고 행복마을…음성군 금왕읍 용계2리 '신개천 이색꽃길'
상태바
대한민국 최고 행복마을…음성군 금왕읍 용계2리 '신개천 이색꽃길'
  • 고병택 기자
  • 승인 2019.07.19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병옥 음성군수가 마을 어귀에 있는 화분에 남긴 글. (사진제공=음성타임즈)
조병옥 음성군수가 마을 어귀에 있는 화분에 남긴 글. (사진제공=음성타임즈)

음성군 금왕읍 용계2리 신개천 마을, 사랑스런 이색 꽃길이 방문객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이 꽃길은 이제 지역의 명물로 자리 잡으며, 타 지자체의 방문이 이어지는 등 화제의 중심에 서 있다.

지난해 5월부터 이 마을 주민들은 스스로 청바지를 재활용해 화분을 제작하고 꽃을 심는 등 마을 가꾸기에 온 힘을 쏟았다.

용계2리 정용호 이장은 “우리 마을은 크게 내세울 건 없지만 서로 아끼는 마음은 전국 으뜸”이라며 “깨끗한 마을을 가꾸는데 주민들의 열정이 놀라울 정도로 대단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난 4월에 농협중앙회에서 공모하는 창조적 마을 만들기 사업에 신청한 상태이다. 10월에 그 결과가 발표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금왕읍 용계2리 신개천 마을에는 30가구 70여 명이 거주하고 있다.

작고 조용한 시골 마을의 '바지화분 꽃길'과 '바람개비 꽃동산'.

대한민국 최고 행복마을의 모습을 <음성타임즈, 음성의 소리>에서 소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