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보강천에서 매주 금요일마다 콘서트 열려
상태바
증평군 보강천에서 매주 금요일마다 콘서트 열려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9.05.30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흥보놀보 공연모습(사진 증평군 제공)
지난해 흥보놀보 공연모습(사진 증평군 제공)

 

증평군 보강천에서 531일부터 628일까지 매주 금요일마다 콘서트가 열린다.

증평군은 흥이 있는 보강천, 놀이가 있는 보강천을 만들기 위한 흥보놀보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4차례에 걸쳐 흥보놀보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콘서트는 31일부터 628일까지 매주 금요일 저녁 730분 증평읍 송산리 보강천 물빛공원 일원에서 열린다.

31일 무대는 밴드 사운드박스, 분리수거가 맡는다.

614일에는 재즈무대 선요밴드, 김미영 퀸텟이, 21일에는 인디밴드 w24, 피싱걸스, 28일에는 아카펠라 그룹 스윗소로우와 래퍼 킬라그램의 무대가 펼쳐진다.

흥보놀보 프로젝트는 홍성열 증평군수의 공약으로 보강천을 주민들이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문화 휴식공간으로 육성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군 관계자는 지난해 개최한 물빛공원 버스킹 공연에도 매회 300명이 넘는 군민이 찾아왔었다올해도 많은 군민이 멋진 공연과 함께 시원하고 즐거운 여름밤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