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경비 지원1위 진천군, 초등학교에 스마트교실 구축나서
상태바
교육경비 지원1위 진천군, 초등학교에 스마트교실 구축나서
  • 김남균 기자
  • 승인 2019.05.20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사업비 4억4000만원 9개교에 설치…VR스포츠 교실도 구축
20일 진천군은 올해부터 2년간 예산 4억4000여만원을 투입해 초등학교 9개교에 정보통신기술(ICT)이 집약된 미래형 스마트교실을 구축한다고 밝혔다.

 

충북도내 11개 시‧군 가운데 학생 1인당 가장 많은 교육경비를 지원하고 있는 진천군이 관내 초등학교에 미래형 스마트교실을 구축한다.

20일 진천군은 올해부터 2년간 예산 4억4000여만원을 투입해 초등학교 9개교에 정보통신기술(ICT)이 집약된 미래형 스마트교실을 구축한다고 밝혔다.

스마트교실은 무선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양방향수업 솔루션이 적용된 전자칠판, 전자교탁, 스마트 TV, 학생용 스마트패드 등을 연동한 시스템을 구축해 스마트 영어수업을 포함해 ICT를 활용한 각종 참여형 학습이 가능한 미래형 교육환경이다.

올해 4개 초등학교를 우선 선정해 5~6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1단계 사업을 진청교육지원청과 협의를 거쳐 추진하게 된다.

진천군은 타 지자체의 스마트교실이 시각 위주의 멀티미디어 시스템 구축에 중점을 둔 것과 달리, 각종 IoT(사물인터넷)과의 연동이 가능하도록 연계성과 확장성에 중점을 두고 시스템을 구축한다고 밝혔다.

군은 스마트교실이 구축되면 학생들은 VR(가상현실), AR(증강현실), 3D프린터, 로봇코딩, 드론 등을 활용해 창의적인 교육을 받을 수 있을것으로 기대했다.

진천군은 이와 별도로 ‘VR(가상현실) 스포츠실 구축사업’에도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군은 ‘VR 스포츠실’이 구축되면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미세먼지, 황사 등 야외활동의 불안감을 증대시키는 환경적 요인을 극복하고 학생들의 안전한 체육활동 여건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송기섭 진천군수는 “타 지역과 차별화된 진천군만의 특색 있는 스마트 미래 교육환경 구축으로 우리 지역 학생들이 4차 산업혁명시대를 대비해 미래를 선도할 수 있는 창의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스마트교육 분야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