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n 충북인뉴스 페이스북&트위터 친구가 되어주세요.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청주시 뉴딜사업 대상지 19곳 추가 선정

청주시가 재개발·재건축 대안으로 떠오른 '도시재상 뉴딜사업' 대상지 19곳을 추가 선정했다.

시는 16일 이같은 내용이 담긴  '2025 청주 도시재생전략계획안'을 충북도로부터 최종 변경 승인받았다.

도 심의 과정에서 지역 특수성이 있는 19곳이 최종적으로 도시재생 활성화 대상지역으로 뽑혔다.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경제기반형 △중심시가지형 △일반근린생활형 △주거지지원형 △우리동네살리기형 5가지 방식으로 추진된다.

추가로 선정한 곳은 중심시가지형 중앙동 등 3곳, 일반근린형 모충동 등 3곳, 주거지지원형 수곡1동 등 13곳이다.

시는 우선 수동(일반근린형)과 영운동(주거지지원형) 2곳을 올해 하반기에 있을 공모사업에 참여시킨다.

변경된 전략계획은 6월 16일까지 공고되고, 시청 도시재생기획단에서 직접 열람도 할 수 있다.

현재 청주에는 옛 연초제조창(경제기반형), 운천·신봉동(일반근린생활형), 내덕1동(주거지생활형), 우암동(중심시가지형) 4곳이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추진되고 있다.

 

김남균 기자  spartakooks@hanmail.net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남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