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n 충북인뉴스 페이스북&트위터 친구가 되어주세요.
상단여백
HOME 지역종합
영동 노근리평화공원 정원축제 18일 개막

(사)노근리국제평화재단(이사장 정구도)은 오는 18일부터 ‘노근리, 꽃길만 걸어요’라는 주제로 2019년 노근리 정원축제를 개최한다.

노근리 정원축제는 지난해 노근리평화공원에 ‘장미정원’을 조성해 시작했고 올해는 펜지 2만 포기, 금잔화 4000포기를 비롯해 무궁화, 리빙스턴데이지 등의 봄꽃을 심었다.   

18일에는 지역의 문화예술인이 꾸민 ‘꽃길 평화장터’와 청소년 인권보드게임, 숲 해설과 환경 이야기, 팝업북 만들기, 꽃길 어린이놀이터 등 교육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영동중·새너울중 학생들이 꾸미는 청소년 문화마당, ‘레인보우 오카리나 앙상블’, ‘영동 필로스 청소년 오케스트라’ 연주팀 등의 재능기부로 다채로운 ‘꽃길 라이브공연’이 펼쳐진다.
  
축제 관람객들은 노근리평화공원에서 찍은 사진으로‘노근리 사진대회’에 참여할 수 있다. 노근리국제평화재단은 2017년부터 장미·국화·작약·연꽃 등 다양한 화초로 ‘사계절 꽃피는 정원’을 조성해 왔다.


권혁상 기자  jakal40@hanmail.net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혁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