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충주박물관 유치 위한 도민토론회 개최
상태바
국립충주박물관 유치 위한 도민토론회 개최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9.04.19 0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와 충주시, 국립충주박물관 건립 추진위원회는 18일 충북자연과학교육원에서 `국립충주박물관 건립을 위한 범도민 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는 류창종 유금와당박물관장의 기조강연, 최응천 동국대 교수의 `국립충주박물관 건립의 타당성', 박상일 청주대 교수의 `국립충주박물관 건립 시 기대효과'에 대한 주제발표에 이어 범도민 토론회순으로 진행됐다.

이시종 지사는 “충주지역을 중심으로 하는 중원문화권은 그동안 문화향유권이 소외된 지역이지만 지속적인 성장 가능성이 있는 곳으로 강호축(강원~충청~호남 연결) 등 교통이 편리해 문화관광 수요 증가가 예상되는 지역이다. 지역경제 활성화와 국가 균형발전 측면에서 국립충주박물관 건립은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라고 말했다.

충북도와 충주시는 485억원을 들여 충주시 중앙탑면 탑평리 일원 5만4476㎡의 터에, 연면적 1만705㎡ 규모의 충주국립박물관 신축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