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체류 태국여성 성매매 알선한 조폭 검거
상태바
불법체류 태국여성 성매매 알선한 조폭 검거
  • 박명원 기자
  • 승인 2019.04.17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인뉴스 박명원 기자] 충북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마사지 업소를 운영하면서 태국 여성을 고용해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성매매알선등행위의처벌에 관한법률 위반)로 조직폭력배 A(41)씨 등 6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7일 밝혔다.
 


A씨 등 이들 일당은 청주시 서원구 한 건물에 태국식 마사지 업소를 차린 뒤 불법체류자인 태국여성 4명을 고용해 유사 성행위를 알선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단속에 적발된 불법체류 태국 여성 4명을 출입국관리사무소에 인계하고 A씨 등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